Home    >    커뮤니티    >    베스트 게시글
베스트 게시글
10월에 마지막날 엄마의 기술3ㅡ100일차
글쓴이 캔디맘
IP
작성일 11-10-31 17:06
조회수 1,302

   2011년10월31일(월)

 

 *10월의 마지막 날

 

 아직도 기억하고 있나요 10월에 마지막 밤을 뜻 모를 이야기만 남긴 채... 

10월에 마지막 날엔 라디오 여러  채널에서  나오는 노래가사 중  일부분이다.

마지막이란 또 다른 시작을 준비하는  것 같습니다.

엄마의 기술 처음 시작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300일 이라니 믿어지지 않는군요.

항상 저의 곁에서 조용히 지켜봐주고  응원해준 가족과 학습코칭 서상민 대표님, 전 코치님,대표미녀님의

무언의 지지 진이은지좋아, 은아다인,바람계곡 어머님등 여러분의 힘이라고 생각 합니다.

이 자리를 빌어서 감사에 마음을 전합니다.

딸 아이기 옆에서 엄마의 기술  365일에 도전 하시면 안돼요... 하고 말하는군요.

그동안 엄마의 모습이 너무 보기 좋았다고 하는군요.

이제 얼마 있지 않으면 겨울에 길목에 들어 서는군요.

감기 조심 하시고 하시는 모든일들 다 이루시기를 바랍니다.

 

                               ~ 여러분을 사랑하는 캔디맘 ~

 

..........................................................................................................................................................................................

 

 첫째 왕자 : 월요일 아침 활기차게 시작해 주어서 고맙다.

                     물 담아서 화분에 물 주어서 고맙다.

                     간식 맛있게 먹어 주어서 고맙다.

 

                     엄마 말 싫다고 하지 않고 잘 따라 주어서 고맙고 미안하구나...

 

 

 둘째 공주 : 아침에 한쪽 눈이 부어서 불편한 너 준비 빨리해서 안과에 가기 수월 했구나

                     처방전과 약 잘 챙겨서 학교에 가주니 고맙다.

                     눈 불편 해도 끝까지 배드민턴 하고 집에 와주어서 고맙다.

 

                     안과에서 3일 정도 약 먹으면 괜찮다고 해서 안심이 되고 어른스럽게 행동하는

                     너를 보니 좋기는 했지만 엄마는 왠지 미안했단다...

 

 

 셋째 공주 : 오늘 학교 개교기념일인데 일찍 일어나 주어서 고맙다.

                      언니 안과 가느라 엄마가 집에 있으라고 했는데 잘 있어 주어서 고맙다.

                      구운 계란 맛있게 먹어 주어서 고맙다.

 

                      언니와 병원 가느라 너를 혼자 집에 두고 가서 걱정 했는데 잘 있어 주어서 고맙고 미안하다.

 

 

 나의 비문 : 언제나 성실하고 활력이 넘치는 비타민 같은 분

                      마음이 따뜻해서 닮고 싶은분

                      3~세번 웃고, 3~세번 칭찬하고, 3~세번 안아주고를 생활화 하신 분

 

 

아이의 비전 : 오늘보다 더 내일을 위한 오늘을 준비하는 아이

                         어떠한 사람이라도 가슴으로 품을 수 있는 아이

                         꿈을 향해 포기하지 않는 아이

 

카카오톡 공유하기 라인 공유하기 페이스북 공유하기
핑크레이디 12-11-06 16:48
 




저는 오늘 처음 학습코칭 교육을 받았습니다.300일이라는 숫자에 끌려 클릭!!

아이를 키우는건 뱃더리 충전을 해가며 계속적인 노력이 필요한 길이라는 걸 알기에 시작한 엄마로써의

한 가지 선택이었습니다.저도 잘 할 수 있겠죠.오늘 1일이 3일이되고 30일이되고 300일이 되는 날까지 화이팅!!

캔디맘 11-11-01 11:31
 

네!! 드디어 300일이 되었네요.

예전에 저와는 다른 모습으로 변화 되어서 앞으로도 열심히 하렵니다.

이렇게 도전할 수 있도록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격려의 말씀 마음에 담아서 아이들과 생활속에서 실천 하겠습니다. ^ 0 ^




KLCC대표미녀 11-11-02 16:17
 

캔디맘님 300일 달성 너무너무 축하드리고


긴 시간 너무너무 수고많으셨습니다~


언제나 한결같은 캔디맘님을 보며 배운것이 많았답니다.^^


어제 캔디맘님의 선물을 포장하며, 어찌나 행복하던지~


300일 수련은 끝났지만 종종 홈페이지 방문해주시고


안부전해주세요!! >_<

캔디맘 11-11-03 08:42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300일 수련  동안에   너무너무 행복했습니다.

당연히 해야할 것을 한것 같은데...  선물도 보내 주시고  고맙습니다.

아이들이 많이 좋아했습니다.

꼭 필요한 것들을 보내 주셔서 유용하게 쓸것 같아요. ^ ^

홈페이지에 한번씩 글 올리고 방문하겠습니다.

주말에 비가 온 뒤에는 추워질 날씨에 감기 조심하시고  건강하세요. ~^&^~




딸구네 11-11-03 12:07
 

저는 이곳에 입문한지 얼마되지 않지만 정말 정말 훌륭하신일을 해내신듯 합니다.


완전 캔디맘님 팬됐어요^^

캔디맘 11-11-03 17:41
 

좋은 말씀 감사 합니다. ^ 0 ^ 

제1호 펜이 생겼네요 ~ ~

딸구네님 잊지 않겠습니다.



주은맘 12-05-17 09:51
 

글을 읽고 괜시리 눈물이 났어요...


나도 할 수 있었던 것들인데 왜 못하고 있는걸까


아이에게 사소한것으로 상처를 줬다는거..


3.3.3실천한다 하면서도 아이탓만 하고 있는 제자신에 대해


화가나고 그런 상처를 마음 깊숙히 담고 있는 딸아이에게 미안해서요..


오늘부터 새롭게 다시 시작해 볼래요..


그동안의 3.3.3은 보여지는거


내자신의 만족이랄까요.. 그런거였는데...


오늘부터 시작되는 3.3.3은 정말 아이를 위하고 나를 위하는 멋진 3.3.3 시작해 볼래요..


 

전코치 11-11-01 06:12
 

와~ 드디어!!!

300일 진심 축하드려요~^^ 이젠 습관처럼 아이들의 좋은 점을 찾고, 감사하고, 아이들도 그 걸 느끼고, 감사를 되돌려 주는 때가 온 것 같네요. 

앞장서서 새로운 길을 내어가시는 모습에 많은 감동 받았습니다. 

이 시간을 이어오신 그 꾸준함이야 말로 진정한 코치의 모습을 보여주셨다 생각합니다. 감사해요~^^

캔디맘 11-11-01 11:24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처음엔 막연하게 시작하게 됐지만 할수록 저에게 발전된 모습으로 변화되서 너무 좋았습니다.

앞으로 생활속에서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 하렵니다.

 

 




한국학습코칭센터… 11-10-31 17:51
 

캔디맘님! 축하드립니다. 300일간의 긴여정. 그간 정말 잘 견뎌 오셨습니다. 캔디맘님께서 걸어오신 그 길은 분명 대한민국의 많은 코칭맘들께 희망의 불빛이 되어줄 거라 믿습니다. 다시 한번 축하드리며 항상 건강하시고 웃음 가득한 날들이 지속되길 기원합니다. 한국학습코칭센터 대표 서상민 드림. (p.s 300일을 기념하여 작은 선물을 보내 드릴려고 합니다. 홈페이지 메일로 캔디맘님 자택 주소와 핸드폰 전화번호를 보내주세요. ^^) 

Home    >    커뮤니티    >    베스트 게시글
베스트 게시글
TOTAL 45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수
공지 때로는 힘들어 믿음을 저버리고도 싶었지만---좋은엄마수련 2-85일차 (1) 진이은지좋아 10-16 2520
공지 오늘도 역시 3-3-3을 실천하며....^^ (1) 수완맘 05-29 1000
공지 딸과 메모지로 마음을 나눴어요~ 똘비맘 05-24 830
공지 눈물이 주르륵~ (5) 별당아씨 03-20 955
공지 난 어떤부모인가? 도현민채 12-05 888
공지 10월에 마지막날 엄마의 기술3ㅡ100일차 (10) 캔디맘 10-31 1303
45 4회차 과제 윤옥란 04-28 749
44 다짐 및 과제 4주차 서영애 04-27 686
43 3.3.3 1주차. 서현숙 05-21 741
42 노원평생교육원 2회차 강의후기 이은정 04-13 831
41 3.3.3운동 (38일째) (1) 김평화 12-06 729
40 밑져야 본전, 한 번 해 보자! 이하나 12-03 707
39 3-3-3 시작했어요~ (1) 임수희 11-05 738
38 어야 둥둥 이쁜 내 작은 별~ (1) 안지민 10-22 491
37 2강만에 목표 설정 박은영 10-14 484
36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직업.. '엄마' (2) 안지민 10-06 553
35 5강 마지막 강 후기 정지영 10-02 454
34 3-3-3 운동 실천사례(세종) (1) 이민정 09-29 522
33 3-3-3 운동 실천사례(세종) (1) 이민정 09-23 475
32 3.3.3실천을 시작한 세종댁^^ (1) 이혜숙 08-27 476
31 늦은 강의후기(마지막강의)^^ fraukim 10-14 478
 1  2  3  ▶▶
강의 및 교육문의
1666-0935
klcc@klcc.or.kr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369. 12-1367 (서초동)한국학습코칭센터 | 대표: 서상민
Tel: 02-2676-0935 | FAX:02-6008-0935 | 사업자번호: 212-14-27803 | 통신판매신고: 제2014-서울구로-0701호 | 호스팅 제공자 : 카페24(주)
© 한국학습코칭센터 KLCC(Korea Learning Coaching Center) All Rights Reserced.
  1. 프로그램 안내
  2. 교육문의
  3. 학습능력테스트
  4. 완시스쇼핑몰
  5. 카톡문의
  6. TOP